지인의 강력 추천한 관계로, 나이키 매장에 실물이나 구경할까 해서 들렀다가,

 결국 들고 나오게 된 '로쉬 NM 플라이니트 프리미엄'... ㄷㄷㄷ

 로쉬런도 이미 두 켤레지만, 이 프리미엄 녀석에 비할 바는 아닙니다.

 

이건 그 자리에서 안사면,

언제 없어질지 모르는...

그런 놈..






사이즈는 뭐 신던거 그대로...






오오... 역시...

프리미엄답게 정말 고급스러운 느낌을 줍니다.

개인적으로 가죽과 니트소재의 콜라보가 아주 맘에 듭니다.

색상은 카키색상..

이 색감 너무 좋습니다.

뭔가 있어보이는 컬러입니다.


 




아웃솔도 보기만 해도 푹신해 보이네요.

일반 로쉬런과 크게 차이가 있진 않습니다.






뒷모습입니다.

프리미엄에 걸맞는 디자인 디테일입니다.

(이 사진은 색상이 제대로 안나왔네요...;)






오래오래 잘 신겠습니다.



 



Posted by 흑 기사